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아산 성웅이순신축제 대폭 축소

27~29, 지역예술인 중심으로 진행

등록일 2018년04월16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올해는 아산성웅이순신축제 행사규모가 대폭 축소된다.

아산시는 지난 12일 제2차 축제위원회를 열고 조류인플루엔자(AI) 및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4월27일부터 29일까지 개최예정이던 아산성웅이순신축제를 간소화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조치는 지난 3월17일 아산에서 발생한 고병원성 AI 바이러스 확산 억제와 인근지역의 구제역 예방을 위해 관람객이 많이 모이는 행사를 전면 축소하기로 한 것이다.

올해 제57회 아산성웅이순신축제는 27일 온양온천역 광장에서 전야제 및 불꽃놀이와 28·29일 온양온천역 무대에서 지역예술인의 문화예술공연 무대만 진행한다.

문화관광과 박세휘씨는 “가축질병을 비롯한 부득이한 사정으로 축제의 행사규모를 간소시킨 점에 대해 시민들의 양해를 구한다”며 “대신 지역예술인들의 문화공연을 통해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소통할 수 있는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구성했다”고 말했다.

한편 밤하늘을 아름답고 화려하게 수놓을 불꽃놀이와 현충사 일원에서 다례제와 축하기념공연은 진행될 예정이다.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