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동남구 행정복합타운 ‘새역사의 시작’

4월23일 준공 기념행사 가져… 동남구청·행복기숙사·어린이회관 등 운영

등록일 2020년04월23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 ‘동남구 행정복합타운’이 준공과 입주를 마치며, 23일 동남구청 현관 앞에서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날 기념행사는 축사, 사업추진 경과보고, 준공표지석 제막식, 준공 기념식수, 동남구청 및 행복기숙사 현판 제막식에 이어 시찰 순으로 진행됐다.

동남구 행정복합타운은 동남구청, 천안어린이꿈누리터(어린이회관), 천안행복기숙사 등으로 구성됐으며 천안행복기숙사와 동남구청은 이미 지난 3월 입주해 업무중에 있다.

동남구 행정복합타운은 1932년부터 천안시청에 이어 동남구청으로 사용됐던 건물을 2016년 12월 새로운 건물로 짓기 시작한 국내 제1호 도시재생사업이다. 천안시와 주택도시기금이 특수목적회사(리츠)를 설립하고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민간이 2501억원을 투입해 공공시설과 주상복합아파트를 건립하고 있다.

지하 4층에 지상 5층, 연면적 1만5000㎡ 규모로 지어진 동남구청은 8개부서, 200명이 근무할 수 있도록 조성됐고, 충청남도 공공시설 중 최초로 전력회생 승강기를 설치해 전기료 등 에너지를 30% 절감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지하수를 조경과 청소수로 사용할 수 있는 우수처리시스템까지 적용해 자원을 재활용하고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기여했다. 또한 야외 중앙광장은 조경 수목을 심어 공원과 같은 도심 속 그린 휴식처를 제공할 예정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동남구 행정복합타운'을 중심으로 원도심의 활성화에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동남구청 외에도 1995년 지어진 지식산업센터의 낡은 외관 리모델링과 주변도로 전면 재포장 등도 동시에 실시되며 전체적인 도시경관 개선 및 교통안전성 향상에도 도움줄 것으로 전망된다.

연면적 1만1000㎡에 지상 10층 규모로 건설된 천안행복기숙사는 지역 내 11개 대학생 약 600명이 이용할 수 있도록 299실을 갖추고 있다. 어린이를 위한 중부권 대표 복합문화공간으로 탄생할 ‘천안어린이꿈누리터’는 올 하반기 개관을 목표로 내부공간 공사 등에 한창이다.

지상 2층(연면적 9000㎡) 규모의 ‘천안어린이꿈누리터’는 복합체험시설, 다목적프로그램 공간, 영유아놀이시설, 전시체험공간 등 어린이 체험공간뿐만 아니라 공연장과 다목적홀을 설치해 각종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동남구청사부지 도시재생사업 중 현재 골조공사를 완료한 지하 4층~지상 47층 3개동, 451세대 주상복합아파트는 2021년 3월 준공예정이다. 47층 높이의 랜드마크격 건물로 주거와 상업시설 이외에도 47층에 천안시 전역을 볼 수 있는 스카이라운지 겸 전망대를 비롯해 천안역 지하상가와 주상복합을 연결하는 통로도 설치될 계획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본관과 별관으로 분리됐던 동남구청이 하나로 통합되면서 보다 발전된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동남구 행정복합타운을 발판삼아 원도심 문제를 해결하고 도시재생에 더욱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