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재해위험 개선되는’ 천안 봉명·마정지구

등록일 2018년12월0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 봉명지구와 마정지구가 행정안전부로부터 2019년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선정돼 국비 88억 등 사업비 177억원(국비50%·도비15%·시비35%)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봉명·마정지구는 상습 침수피해지역으로, 시는 봉명·마정지구의 정비사업을 위해 풍수해종합저감계획을 수립하고 행정안전부를 수차례 방문해 사업추진의 시급성과 당위성을 설명해왔다.

내년부터 2022년까지 추진될 봉명·마정지구 정비사업은 2019년 사업비 7억원으로 실시설계 용역 등 행정절차를 이행한 뒤 2020년부터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다.

봉명지구에는 사업비 102억원이 투입돼 배수펌프장 증설 3개소, 우수관로 개량 및 신설 4.2km의 정비사업이 추진된다. 마정지구에는 사업비 75억원이 지원돼 축제 4.3km, 교량 11개소를 다시 가설하는 등 지방하천(마정천) 정비를 통해 지역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다는 방침이다.

심해용 안전총괄과장은 “최대한 서둘러 공사를 마무리해 침수피해를 적극적으로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