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시사신문사 : 아산시 작년 한 해 3441명 출생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7년 12월 14일 목요일
뉴스홈 > 사회환경
2017-10-0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아산시 작년 한 해 3441명 출생
아산시 합계출산율 1.57명

아산시에서 지난 한 해 태어난 신생아수는 3441명으로 확인됐다.

2016년 아산시 합계출산율(여자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평균 출생아 수)은 1.57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1.17명보다 0.40명 많고, 충남 1.40명보다 0.17명 많은 수치다. 모(母)의 평균 출산 연령은 31.8세로 지속적으로 출산 연령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나타났다. 30대 초반(30~34세) 연령대의 출산율이 131.4명으로 가장 높았고, 20대 후반(102.0명), 30대 후반(51.4명) 순으로 출산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출생 성비 여아 100명당 남아수는 102.1명으로 2015년 109.4명 대비 7.3명 감소했으나 여전히 남아의 출생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월별로는 1월 10.1%, 3월 9.6% 출생이 가장 높고 12월 6.5%의 출생이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산시 정책기획담당관실 홍미애씨는 “아산시 출생 관련 통계 분석결과 전체적으로 전국 대비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반면 저출산을 극복하기 위한 다각도의 원인분석과 아산시만의 다양한 정책지원이 뒷받침 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정구 기자 (yasa3250@empas.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환경섹션 목록으로
“병문안, 모두를 위해 자...
어린이 뇌 발달 영향 플라...
하수구로 전락한 아산신도...
미세먼지 신호등으로 경고
삼성디스플레이, 한여름 벽...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장미마을 세븐모텔 철거 본격화 (2017-10-12)
이전기사 : 아산시민 자살 줄고 있다 (2017-10-02)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