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시장선거… ‘박상돈과 이재관’ 한판승부

거대정당인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 최종공천 확정

등록일 2022년05월0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오는 6월1일 천안시장 선거는 현 박상돈(국민의힘) 시장과 이재관(민주당) 후보의 양당대결로 압축됐다. 

이재관 후보는 천안 광덕사람으로 고등학교까지 천안에서 학교를 다녔으며, 이후 행정고시에 합격 후 청와대 노무현대통령비서실 행정관, 충청남도 경제통상실장, 대전시와 세종시 행정부시장, 인사혁신처 소청심사위원회 위원장(차관급)을 지냈다.  

당초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권용태·도병수·엄금자·유원희가 나왔으며,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김연·김영수·이규희·인치견·장기수·한태선·황천순이 등록해 도전한 바 있다. 

이들 말고 천안시장 선거는 무소속으로 전옥균 후보가 예비후보로 뛰고 있다. 


이재관 민주당 후보 “원팀으로 힘 모아주시길” 
 

▲ 공천결과 희비가 엇갈린 이재관, 이규희 후보가 악수하고 있다.


이재관 민주당 후보는 3일 이규희 전국회의원과 최종경선에서 승리하며 천안시장 민주당 대표로 나갈 공천을 확보했다. 그는 이규희 후보를 비롯한 여러 경선후보들에게 위로를 드린다며 “경선기간동안 시민과 당원 여러분의 선택을 받기 위한 시간들이 소중했다”고 전했다.

천안시장에 출마결심 후 사람에 대한 비난과 적대감의 유혹에 빠지지 않으면서 정책을 만들며, 간절함과 참모습을 보여드리고자 했다는 그. “공직자로 중앙과 지방에서 살아온 행정경험과 공평무사한 공직생활, 젊은 정치신인의 참심함이 저를 더불어민주당 천안시장 후보로 만들었다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앞으로 정치신인답게 정치싸움 하지 않고 정책으로 경쟁하겠다며 많은 성원과 지지를 당부했다. 또한 당원들에겐 “더불어민주당의 가치와 정신을 빛내는 당당한 후보가 되겠다”며 “민주당 모든 후보가 당선될 수 있도록 하나의 더불어민주당 당원으로 힘을 모아달라”고 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라이프 우리동네 향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