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시 주민참여예산제 ‘운영성과 공유’

올해 본예산에 93건(65%) 반영성과, 주민의견수렴 확대

등록일 2020년01월22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가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19년 주민참여예산제 운영결과와 성과에 대한 내용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과 지역회의위원, 주민참여예산지원단, 주민참여예산사업담당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감사패 전달, 지난해 주민참여예산제 운영성과와 내년 운영계획 보고, 개선방안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지난해 주민참여예산제 활성화를 위해 회의를 위원회 총회 3회, 분과위원회 25회, 지역회의 57회, 지원단 6회로 늘려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청소년예산학교와 청소년예산정책제안대회, 찾아가는 예산학교 등 제도 발전을 위한 교육운영을 체계화했다. 

온라인 참여 활성화를 위해서는 천안시홈페이지에 주민참여예산방을 운영했으며, 온라인과 모바일 투표를 신설해 사업선정 시 20%를 반영했다. 예산편성을 위한 설문에는 2095명이, 사업선정 투표에는 1050명의 시민이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점자홍보물을 제작해 사회적 약자를 위한 홍보도 강화했으며, 제안사업 채널을 고정된 채널에서 벗어나 원탁토론회, 청소년 정책제안 간담회, 현장중심 찾아가는 소통행정 등으로 확대했다. 

이를 통해 시는 지난해 총 143건을 주민참여예산사업으로 제안받았고, 이중 지역회의 제안사업 67건, 시 위원회 제안사업 26건, 총 93건 88억7300만원을 예산에 반영했다.

올해는 예산편성 과정에서 주민의견 수렴을 확대하고 분과별 사업편중에 따라 4개 분과를 위원회에서 운영하며 부적격 사업에 대한 기준을 마련해 제안사업 품질을 향상한다는 방침이다. 

위원 역량강화와 양질의 사업발굴을 위한 예산학교도 청년, 여성, 장애인 단체 등과 연계해 다양한 대상으로 확대운영하고, 다양한 홍보와 소통창구 마련은 물론 집행과정을 공개한 시스템을 홈페이지에 구축해 시민 관심을 지속해서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성과공유회는 주민참여예산위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이 천안시 예산에 반영되도록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밝혔다.

김혜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