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2020년 천안시책구상보고회’ 가져

축구종합센터 건립 본격화, 4대 미래전략 구체화 등 412건 시책 제시

등록일 2019년09월1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가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구본영 시장과 간부공무원드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진행하고 있다.
 

천안시는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0년 시책구상보고회’를 개최했다.

구본영 시장과 간부공무원 120여 명이 참석한 보고회는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 건립의 본격추진과 인구 100만 도시성장을 대비한 ‘4대 미래전략 구상’을 구체화하는 412건의 시책이 제시됐다.

시는 제21대 총선과 시민의 지향가치 변화, 인접한 도시의 상황변화 등으로 2020년 행정환경이 변화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시정의 소프트파워 강화가 필요하다고 분석했다. 이에 시정목표를 구체화하기 위한 중점전략은 ▷시정비전의 확고한 실행 ▷미래 전략적 성장과 도약 ▷도전과 소통하는 시정혁신으로 정했다.

미래전략 구상과 관련해서는 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가칭)천안과학기술산업진흥원 설립·운영, 천안 실현기술 개발지원, 천안 신성장기업 모델개발을 추진키로 했다. 용연저수지 관광개발, 고려 태조 왕건 콘텐츠 개발,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 추진으로 마이스(MICE)산업 연계 문화관광 콘텐츠를 확충한다는 계획도 포함했다.

서북구청사 복합개발과 함께 광역 도로·교통 인프라 구축을 위한 천안 제1·제2외곽순환도로 구축, 천안역사 시설현대화 및 동부광장 조성과 타당성 조사용역을 결과를 바탕으로 제2고속·시외버스 터미널 신설도 추진한다는 계획도 제안했다.

이밖에도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는 시책으로 천안사랑상품권 확대발행 및 운영, TV 홈쇼핑 입점비용 지원, 찾아가는 공장 인·허가 애로사항 방문상담 등을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통합돌봄 안심서비스 스마트홈, 거점형 공공직장 어린이집 설치, 입장·직산 도서관 건립, 청년위원 10% 참여제 도입, 천안시 공공심야약국 운영 등 복지시책도 논의했다. 아울러 드론을 활용한 배 인공수분, ICT 융복합스마트축산 활성화, 봉명·오룡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내가 디자인하는 푸른 우리동네 조성과 같이 도·농상생도 도모했다.

시는 보고회를 통해 제시된 사업들을 10월 중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시민의견을 반영해 실효성과 구체성을 보완한 뒤 2020년 시책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구본영 시장은 “많은 시책은 결국 시민행복을 위한 것인 만큼 사업비 확보를 위한 노력과 함께 소통·협치를 더욱 강화해 달라”고 주문하며 시민중심의 시책추진이 되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