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NH농협은행 충남본부 ‘그늘막 25개 기부’

등록일 2019년07월12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가 민·관협력을 통해 여름철 폭염에 대비한 그늘막 설치를 확대한다.

시는 10일 오전 시청 시장실에서 NH농협은행 충남본부(본부장 조두식)와 폭염대비 그늘막설치 기부채납약정을 체결했다. 이번 약정에 따라 농협은행 충남본부는 관내 교통섬, 건널목 등에 뙤약볕을 피할 수 있는 그늘막 25개(5000만원 상당)를 설치할 예정이다.

농협은행은 올해 전국에 약 500개(10억원 상당)의 그늘막을 설치해 자치단체와 함께 시민들이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시는 현재 71개 접이식 그늘막과 9개 스마트 그늘막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으로 관내 그늘막은 모두 105개로 늘어나게 된다.

조두식 본부장은 “극심한 폭염이 예상되는 올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그늘막을 설치하고 더불어 관내 전 영업점에 7~8월 무더위쉼터를 운영하겠다”고 했으며, 구본영 시장은 “시민들의 그늘막이 돼준 농협은행에 진심으로 감사를 전한다”며 폭염피해 없이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