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 문화도시사업 ‘본격추진’

도 지방재정투자심사 통과… 5년간 200억 정책사업 추진

등록일 2020년06월2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지난해 열린 문화도시 예비사업 사업설명회 모습.


천안  문화도시사업이 충청남도 지방재정투자심사를 통과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천안시와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맹창호)은 지난 26일 천안문화도시사업이 충청남도 정기 제2차 지방재정투자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지방재정법은 시·군·구의 사업비가 60억원 이상 200억원 미만의 신규 대규모 투자사업의 경우 지방재정투자심사를 받도록 규정하고 있다. 천안 문화도시사업은 5년간 총 197억5000만원(국비95·도비28.5·시비74)이 투입되는 대규모 정책사업으로 지방재정투자심사 대상이다. 

천안시는 지난해 12월 문화체육관광부의 ‘제1차 문화도시 지정’ 공모사업에 최종선정돼 문화산업형 문화도시로 지정됐다.

천안 문화도시사업은 ‘시민의 문화자주권이 실현되는 문화독립도시 천안’을 목표로 ▷문화적 도시재생 ▷글로벌브랜드 구축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등 3개분야 11개 사업을 추진한다.

오는 7월부터 천안 문화도시 사업설명회를 시작으로 일반시민 및 단체·기업 대상 다양한 공모사업들을 시행한다.

주요 사업으로 ▶시민자율형·농촌연계형·생활밀착형 시민제안 공모사업인 ‘문화적 도시재생 프로젝트’ ▶문화공간 리모델링 및 지원사업인 ‘공간스위치’ ▶생활문화 및 순수예술 활동가 창업활동 지원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박상돈 시장은 “문화도시 예산이 확보되고 필요한 행정절차가 완료된 만큼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법정 문화도시로서 천안의 위상을 높이겠다”며 “문화기반 프로젝트 공모사업부터 문화창업 지원사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시민참여사업을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