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시보건소 ‘업무중단 유지’

코로나확진자 없지만 만약의 사태 대비, 시민 이해 당부

등록일 2020년05월2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안시 보건소는 천안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지만, 감염병의 신속한 대응을 위해 업무중단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보건소는 지난 2월28일부터 기존 업무를 전면 중단하고 코로나19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최근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자 보건소 업무 개시여부에 대한 시민문의가 증가함에 따라 이같이 밝혔다. 

천안에서는 지난 16일 코로나19 마지막 환자까지 모두 완치퇴원하며 지난 2월25일 처음 확진자가 발생한 지 80여 일 만에 감염환자가 더 발생하지 않고 있다. 그러나 보건소는 계속해서 국외에서 유입되는 평균 500여명에 대한 자가격리 관리 및 선별진료소 지속적 운영, 접촉자와 해외 유입자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또 보건소 제증명 발급민원, 진료민원이 각각 1일평균 400여명, 250여명에 달해 내소 민원인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있을 경우 보건소 잠정폐쇄 및 감염병 대응인력까지 자가격리 대상자가 될 수 있어 이를 방지하기 위해 업무중단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보건소는 백신이나 치료제가 개발될 때까지 한정된 인력으로 코로나19 업무에 대응하며, 한동안 이전과 같은 기존 업무를 운영하기 어려울 전망이라고 전했다.

보건소측은 초중고 학생들의 등교개학이 시작된 상황에서 어느 정도 추이를 지켜본 후 단계적으로 사전예약제, 요일제 방문 등의 방법으로 업무재개를 결정하겠다는 입장이다.

김혜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