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유학생에게 ‘사랑의 마스크’ 전달

호서대 교수, 작은 정성 모아 지원

등록일 2020년05월1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호서대학교(총장 이철성) 글로벌언어문화사업단 교수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체류 중인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마스크와 다과를 지원하며 격려했다.

글로벌언어문화사업단의 영어영문학과, 유아교육과, 한국언어문화학과 교수들은 그간 모아 온 100여 개의 마스크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상대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국내 체류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전달하여 스승의 날을 앞두고 훈훈한 제자사랑을 보여주고 있다.

마스크는 1차로 11일 사업단 내 중국유학생 5명에게 대표로 전달했고, 이후 사업단 내 국내 거주 유학생 20여 명에게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함연진 사업단장은 “상대적으로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국내 체류 유학생들에게 작은 정성을 모아 마스크를 전달하는 순간, 학생들의 환한 표정을 보고 오히려 가슴이 뭉클했다”면서 지속적인 교내 유학생 케어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 사업단 소속 교수들은 이후 국내 거주 유학생들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와 마스크 지원을 위해‘코로나 극복 성금’을 모금하고 있다.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