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역사문화 탐방 자전거도로 개설 탄력

행안부 ‘2020 자전거도시 브랜드화 지원사업’ 선정

등록일 2020년05월1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아산시는 ‘2020년 자전거도시 브랜드화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역사문화 탐방 자전거도로 개설에 탄력을 받게 됐다. 송악 수당 이남규선생 순절비.

아산시는 5월13일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 자전거도시 브랜드화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역사문화 탐방 자전거도로 개설에 탄력을 받게 됐다.

시는 최근 청소년 비만과 스마트폰 중독으로 인한 운동 부족에 착안해 역사문화탐방 자전거도로 사업을 추진한다. 총 4억원이 투입되는 역사문화 탐방 자전거도로는 총연장 23km이다.

코스는 신정호수 공원 - 용담사 석조약사여래입상 - 송악 수당 이남규선생 순절비 - 송악저수지 인근 아산 송악 3.1운동 기념비 - 외암민속마을 저잣거리 – 외암민속마을 - 송암사 석조보살입상 - 용화사 석조여래입상 - 신정호수 공원으로 돌아오게 된다.

시는 역사문화 탐방 자전거 도로에 횡단보도 신호등, 자전거우선도로 칼라링, 안내표지판, 과속방지턱, 경광등 등 안전시설물을 설치할 계획이다.
청소년들은 유형문화재 등 역사문화 현장을 자전거 라이딩을 통한 역사공부와와 봉사시간 부여로 자부심과 건강도 챙길 수 있다.

도로과 한명수씨는 “전국에서 가장 안전하고 쾌적한 자전거도로로 개설해 시민과 학생 그리고 아산시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건강하고 행복한 즐길 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