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아산시 “대승적 차원에서 우한교민 지원”

장소선정 과정, 지역협의 및 절차적 타당성 유감

등록일 2020년01월3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오세현 아산시장은 “대승적 차원에서 우한교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장소선정과정에서 지역협의가 없었던 점과 절차적 타당성은 유감이며, 정부차원의 설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아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중국 우한지역에서 철수하는 교민들의 격리수용 장소로 국가시설인 아산시 초사동 경찰인재개발원 선정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오세현 시장은 “그동안 누차에 걸쳐 아산시는 장소 선정에 대한 합리적 기준 제시와 절차적 타당성, 지역과의 협의 등을 요구하였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대단히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밝혔다.

오 시장은 이어 “그러나 아산시도 국가와 국민의 일원으로서, 특히 우한 교민들도 우리 형제자매라는 대승적 차원에서 건강하게 지내다가 가족의 품으로 무사히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장소 선정 및 안전관리 기준 등 중앙정부가 결정한 부분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통해 아산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시켜줄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했다.

[전문] 우한 교민, 국가시설인 경찰인재개발원 선정에 대한 아산시 입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일명 우한폐렴)으로 인해 중국 우한지역에서 철수하는 우리 교민들의 격리수용 장소로 국가시설인 아산시 초사동 경찰인재개발원이 선정되었다.

물론 전 세계적으로 심각한 위기상황을 맞고 있는 현 상황에 대해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는 것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모두가 같은 마음일 것이다. 다만 교민을 수용할 장소 선정에 있어 아산시는 강력한 우려와 유감을 표명한 바 있다.

그동안 누차에 걸쳐 아산시는 장소 선정에 대한 합리적 기준 제시와 절차적 타당성, 지역과의 협의 등을 요구하였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대단히 유감스러운 일이다.

그렇지만, 아산시도 국가와 국민의 일원으로서, 특히 우한 교민들도 우리 형제자매라는 대승적 차원에서 건강하게 지내다가 가족의 품으로 무사히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

다만, 장소 선정 및 안전관리 기준 등 중앙정부가 결정한 부분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통해 아산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시켜줄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

첫째, 우한교민 및 아산시민의 안전을 담보하기 위한 수용시설 운영방안 등에 대한 세부적인 계획을 자세히 알려줄 것을 요청한다.

둘째, 이번 결정으로 인해 아산시민들이 입을 심리적 박탈감과 소외의식, 지역경제 위축 등에 따른 피해를 어떻게 복구할 것인지에 대한 방안도 구체적으로 밝혀줄 것을 요구한다.

셋째, 이외에도 발생할 수 있는 여러 가지 현안들에 대해 즉각적으로 대응하고 협의할 수 있도록 총리실, 보건복지부, 행정안전부 등 관련부처와 아산시 및 시민들과 논의를 이어갈 수 있는 현장 협의채널을 수용기간 내내 상시 운영할 것도 요구한다.

아산시는 ‘시민의 안전은 우리가 책임진다’는 사명감으로 방역, 차량 및 인원 통제, 실시간 상황 모니터링 등 자치단체에서 할 수 있는 모든 역할과 노력을 다하겠다. 또한 중앙정부와 협의하여 우리가 할 수 있는 최고 수준 이상의 엄격한 매뉴얼을 만들어 실천할 것을 시민 여러분께 약속드린다.

특히 국가 단위에서 할 수 없는 영역까지 적극적으로 찾아 한 치의 빈틈도 없이 관리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우한교민들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과 관련돼 아무 증상이 없는 분들로 14일 간 관찰 후 고향으로 돌아가실 예정이니, 시민 여러분께서는 흔들림 없이 생업을 이어나가시길 당부 드린다.

2020년 1월 29일
아산시장 오세현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