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대설‧강풍 겨울철 재난 대비하세요”

풍수해보험, 최대 92%지원, 가입금액 최고 90%까지 보상

등록일 2019년11월2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신창면 행정복지센터에서 풍수해보험 현장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아산시는 겨울철 대설, 강풍 등 자연재난 피해를 대비해 풍수해보험 가입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풍수해보험 보험은 예기치 못한 자연재난으로부터 시민 스스로 대처할 수 있도록 보험료를 국가와 지자체가 34~92%까지 지원해주는 정책보험이다.

풍수해보험 상품마다 파손 정도에 따라 정액으로 일부만 지원되는 재난지원금과 달리 가입금액의 최고 90%까지 보상이 가능해 실질적 피해 복구가 가능한 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다.

가입대상은 건축물관리대장에 등재된 주택(동산포함), 온실(비닐하우스 포함), 소상공인(상가·공장, 기계·시설, 재고자산)이며, 보험기간은 1년으로 연중 가입이 가능하다.

풍수해보험 가입은 5개 보험사(DB손해보험, 현대해상, 삼성화재,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중 보험가입자가 임의로 선택하면 된다. 가입희망자는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인적사항, 은행 및 계좌, 시설물 현황 등 가입동의서를 기재하면 손쉽게 가입이 가능하다.

보상사례로는 지난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경북 경주의 한 주택의 경우 파손(소파, 지붕재)으로 총 보험료 21만1500원 중 자부담 6만200원으로 보험금 1억3000만원의 보상을 받았다.

안전총괄과 최용희씨는 “겨울철 대설, 강풍 등으로 큰 피해를 입더라도 보장이 큰 풍수해보험을 꼭 가입해 올 겨울철을 든든하게 보낼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