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한뼘미술관 ‘11월 전시’

등록일 2019년11월0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대진)이 11월을 맞아 한뼘미술관에서 다채로운 전시회를 진행한다.

서북구청 별관1층에 있는 ‘작은 갤러리’는 5일부터 17일까지 천흥리 노인회의 ‘100세 청춘 노다지꽃으로 피어나다’ 전이 열린다. 이번 전시는 천흥리 마을의 잊혀진 역사인 3.28 광부들의 대한독립만세운동과 일제의 금광수탈 등을 소재로 한 회화, 공예 설치미술 등을 감상할 수 있다.

라온 ‘함께하는 즐거움’ 전은 11월19일부터 12월1일까지 개최된다. 유치·초등부 학생들의 다양한 기법과 재료를 이용한 회화, 석고공예, 가죽공예, 애니메이션 등을 만날 수 있다.

동남구청 별관3층에 자리잡은 ‘삼거리 갤러리’에서는 ‘수사모 20회 정기전’이 5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된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는 수사모(수채화를 사랑하는 모임) 정기전은 50호 특별전을 기획해 선보일 예정이다. 11월19일부터 12월1일까지 진행되는 우연회의 ‘가을, 그 우연한 색’ 전은 5번째 정기전을 맞이해 가을이라는 주제로 시민을 만난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