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바비핀스’ 외국무대 진출

등록일 2019년11월0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와 충남문화산업진흥원(충남음악창작소)이 발굴한 지역기반뮤지션 ‘바비핀스’가 다음 달 외국으로 진출한다. 

지난 2017년 추진한 음반제작지원사업 ‘아이엠 뮤지션’에서 금상을 받은 지역기반 신예뮤지션 바비핀스는 충남문화산업진흥원(충남음악창작소)과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지원으로 오는 11월 캐나다에서 열리는 음악축제인 ‘인디 위크 캐나다 2019(Indie Week Canada)’에 참가하게 됐다.

충남문화산업진흥원에 따르면 바비핀스는 지난 10월 1일부터 3일까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주관한 2019 서울국제뮤직페어 쇼케이스에 참가하고 ‘인디 위크 캐나다 2019’ 라인업에 최종 확정됐다. 이에 따라 바비핀스는 11월 13일부터 17일까지 인디 위크 캐나다 페스티벌 기간 중 최소 3회 공연할 기회를 갖게 됐다. 충남음악창작소 발굴 뮤지션 중 최초로 외국으로 진출하는 첫 사례다.

천안시 동남구 문화동 천안시도시창조두드림센터 내에 위치한 충남음악창작소는 공연장, 레코딩 스튜디오, 연습실 등의 시설·장비를 완비하고 지역대중음악산업 활성화를 위한 음반제작지원사업, 공연제작 지원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김혜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