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시 ‘10월부터 독감무료예방접종’

등록일 2019년10월0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는 시민들이 건강하게 겨울을 보내도록 내년 4월 말까지 위탁병(의)원에서 독감(인플루엔자)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접종대상은 국가예방접종사업인 65세 이상 어르신, 생후 6개월~12세 어린이, 임신부를 비롯해 시가 예산을 투입해 지원하는 천안시민 만60~64세, 취약계층(기초생활수급자, 중증장애인, 국가유공자) 등 13만4100명이다.

접종시기는 1회 접종대상자인 만9세 이상 12세 이하 어린이와 임신부(임신진단서· 확인서, 산모수첩 등 지참)는 10월15일부터 2020년 4월30일까지다. 2회 접종 대상자인 생후 6개월 이상 만9세 미만 어린이는 지난달 17일부터 접종을 시작했다. 초기 혼잡방지와 안전을 위해 만7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15일부터, 만6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22일부터 11월22일까지 접종이 가능하다. 

특히 지난해까지 보건소에서만 접종하던 만60~64세, 기초생활수급자, 중증장애인(구, 장애 1~3급 해당), 국가유공자도 10월29일부터 11월22일까지 가까운 위탁병(의)원을 방문해 접종할 수 있다. 이때 주민등록등본, 기초생활수급자증명서, 장애인등록증, 국가유공자증 등 신분증과 증빙서류를 지참해야 한다.  

시는 시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편리하게 접종할 수 있도록 관내 187개 병(의)원을 예방접종 위탁기관으로 지정했으며, 지정현황은 보건소 홈페이지와 예방접종 도우미사이트에서 확인하면 된다.

조현숙 감염병대응센터장은 “독감 예방을 위해서는 인플루엔자 유행시기, 면역력 유지기간을 고려해 10~11월에 접종하는 것이 권장된다”며 “연령별 접종기간과 접종이 가능한 위탁 병(의)원을 사전에 확인하고 접종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혜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