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선문대, 치위생학과 경쟁률 56대1

2020 수시 경쟁률 7.26대 1, 작년보다 50.6% 상승

등록일 2019년09월1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2020 선문대 학생부교과전형에서 치위생학과가 56.00대1로 가장 높았고, 물리치료학과(29.88대 1), 간호학과(23.41대 1) 등 보건 계열 학과가 강세를 보였다

2020학년도 대학 수시모집이 10일 오후 6시를 끝으로 마감된 가운데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1833명을 모집하는데 1만3300명이 지원해 최종 7.26대 1의 경쟁률(정원외 포함)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정원내 기준으로 실기전형이 18.38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학생부교과(일반학생) 8.91대1 ▷학생부교과(지역학생) 4.14대1 ▷학생부교과(사회적배려대상자) 7.63대1 ▷학생부종합(선문인재) 7.45대1 ▷학생부종합(소프트웨어인재) 6.20대1 ▷학생부종합(고른기회) 1.97대1 등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학생부교과전형의 경우 학과별로는 치위생학과가 56.00대1로 가장 높았고, 물리치료학과(29.88대 1), 간호학과(23.41대 1) 등 보건 계열 학과가 강세를 보였다. 또 스포츠과학과(21.81대 1), 전자공학과(14.79대 1), 기계공학과(11.43대 1)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수시 경쟁률이 작년 대비 50.6% 상승한 원인에 대해 한태희 입학관리팀장은 “그간 많은 정부 재정 지원 사업을 받으면서 대학 교육의 질을 꾸준히 끌어올렸다”며 “내실 있는 고교-대학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대학의 질에 대한 홍보가 유효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선문대는 충청권 대학에서 처음으로 SW(소프트웨어)중심대학에 선정됐으며, 현재까지 충남에서는 유일하다. 탄탄한 글로벌 인프라를 바탕으로 신입생을 포함해 재학생 전원 해외 연수를 지원하는 방침이 눈길을 끈다.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