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시 ‘생명사랑문화제’ 개최

등록일 2019년09월06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는 지난 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세계 자살예방의 날(9월10일)을 맞이해 2019년 생명사랑문화제 ‘사랑, 희망을 꿈꾸게 하다’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자살예방에 적극적인 사회분위기를 조성해 생명존중문화를 확산시키고자 기획됐다.

1부는 자살예방의 날 기념식과 구본영 시장이 직접 위촉장을 수여하는 생명사랑지킴이 위촉식을 진행했으며, 의용소방대연합회·나사랑자살방지협회·대한적십자사회 천안지부·라이프호프(기독교자살예방센터)·천안시간호사회 등 생명사랑을 위해 힘쓰는 단체뿐 아니라 일반 고등학교와 대학교에서 선정된 청소년 생명사랑지킴이도 주목받았다. 

이어지는 2부에서는 자살예방심포지엄이 열렸다. 안영미 천안시자살예방센터장이 지역 자살현황과 자살예방사업을 안내했으며, 한국생명의전화 하상훈 원장이 자살유족의 이해와 상담 주제를 발표했다. 이후에는 유족당사자들이 수기를 발표하며 뜻깊은 시간을 만들었다.

3부에서는 국악인 김용우와 재즈밴드의 문화공연이 무대에 올랐다. 행사장 밖에서는 천안시서북구정신건강복지센터, 천안시동남구정신건강복지센터, 천안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천안시서북구치매안심센터가 홍보·체험·전시 캠페인 등의 부대행사가 진행됐다.

천안시자살예방센터는 매달 자살유족 캠프, 매주 모이는 유족프로그램, 상담 등을 제공하고 있다. 문의: ☎571-0199)

강남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