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다섯 번째 칭찬주인공은 ‘전서영 주무관’

천안시청공무원노조, ‘아동 권리보호 최고상’ 수여

등록일 2019년06월2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청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공주석)이 추진하는 ‘배달통이 간다’ 칭찬릴레이가 다섯번째 주인공으로 동남구 주민복지과 전서영 주무관을 선정했다.

노조에 따르면 전 주무관은 아동의 권리보호 관련 업무를 수행하며 270개 어린이집의 보조금 집행을 철저히 해 짧은 경력이지만 공직자로서의 능력을 선후배로부터 인정받았다. 공주석 노조위원장은 6월26일 전 주무관이 일하는 동남구 주민복지과를 방문해 전 주무관을 위한 ‘아동 권리보호 최고상’ 상장과 상품을 전달했으며, 전 주무관은 “앞으로도 겸손한 마음으로 아동뿐만 아니라 시민들을 위한 공직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안시청공무원노조는 즐거운 직장문화를 만들기 위해 직원이 다른 직원을 칭찬하면, 노사가 매달 심사를 통해 주인공을 선정하고 칭찬을 배달해주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