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아산시 50만 도시정주여건 만들기 박차

18개 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 도시 명품화 사업 병행

등록일 2019년06월1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아산시는 LH사업지구 2개지구 6만명, 자체사업 6개 지구 3만명 민간사업 10개지구 7만명 등 총 18개지구, 수용인원 16만명의 도시개발(택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산시가 인구 50만 도시정주여건을 마련하기 위한 도시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산시 인구수와 제조업 종사자수가 매년 급속히 증가하면서 아산시가 인구 성장도시로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50만 도시개발 구상의 큰 그림을 그리고 속속히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50만 명품도시 아산을 향한 제2도약의 핵심은 ▶도시개발(택지) ▶원도심 도시재생사업 ▶시민의 문화, 여가, 복지의 공공건축물 건립 등 3개 분야 역점시책 사업이다.

시는 10일 아산시청 브리핑룸에서 ‘50만 명품도시 아산! 제2의 도약’ 시정브리핑을 가졌다. 도시개발사업의 총괄을 맡은 노종관 도시개발국장은 시정브리핑에서 “아산시 인구 50만을 대비하고 시민들의 활기찬 삶의 터전을 마련하기 위한 최대역점과제인 도시정주여건 조성 3개 분야 역점시책과 18개 도시개발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첫 번째로 도시로서는 성년의 모습이라 할 수 있는 50만인구가 자급자족과 여가생활이 가능한 도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16만 인구를 품을 수 있는 도시개발(택지)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표. 아산시에서 추진하는 도시개발사업 현황

지 구 명

사업기간

사업비

(억원)

면적

(㎡)

세대수

인구수

사업방식

시행자

18개 지구

합계

69,278

11,269,779

71,516

160,861

 

 

LH(2개지구)

소계

54,501

5,957,957

26,924

61,524

 

 

탕정2지구

’19∼’26

22,119

3,571,810

12,535

27,572

수용사용

LH

탕정지구3단계(아산)

’07∼’21

32,382

2,386,147

14,389

33,952

수용

LH

자체(6개지구)

소계

4,234

1,843,627

13,373

29,875

 

 

월천지구

’08∼’19

842

450,934

2,391

5,738

환지

온천지구

’14∼’19

148

49,939

75

193

환지

신정호지구

’14∼’19

130

43,341

47

113

환지

싸전지구

’17∼’21

154

15,469

343

693

수용사용

가칭)풍기지구

’19∼’25

1,752

703,491

4,973

10,940

환지

가칭)모종지구

’19∼’25

1,208

580,453

5,544

12,198

환지

민간(10개지구)

소계

10,543

3,468,195

31,219

69,462

 

 

신인지구

’18∼’20

331

49,898

811

1,866

수용사용

민간

용화남산2지구

’17∼’20

1,709

49,015

830

1,909

수용사용

민간

배방휴대지구

’12∼’24

1,169

593,711

5,627

12,941

환지

민간

배방갈매지구

’15∼’24

987

588,930

4,898

10,778

환지

민간

모종1지구

’15∼’22

334

132,609

1,297

2,853

환지

민간

모종2지구

’17∼’24

485

204,327

1,419

3,122

환지

민간

북수(이내)

’18∼’23

2,078

620,909

5,243

11,535

환지

민간

센트럴(동산)

’18∼’23

1,490

642,743

5,115

11,245

환지

민간

탕정지구

’18∼’23

1,510

536,110

5,393

11,865

환지

민간

배방창터지구

’18∼’22

450

49,943

586

1,348

수용사용

민간

 

 LH 탕정지구, 아산시 6개지구, 민간 10개지구 도시개발

아산시는 LH사업지구 2개지구 6만명, 자체사업 6개 지구 3만명 민간사업 10개지구 7만명 등 총 18개지구, 수용인원 16만명의 도시개발(택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먼저 LH사업지구는 도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택지를 개발 추진 중이다. 현재 공사 중인 아산신도시 탕정지구3공구는 230만㎡ 규모로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지난 5월31일 공람공고를 시작한 탕정2지구는 2011년 아산신도시 축소로 인해 난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탕정면 일원에 350만㎡ 규모로 2026년 완공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아산시 자체사업은 아산시민의 오랜 숙원사업과 바람을 바탕으로 월천, 온천, 신정호, 싸전, 풍기, 모종 등 6개 지구를 대상으로 180만㎡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중 월천, 온천, 신정호 지구는 사업이 완료돼 환지청산이 진행 중이다. 특히 배방월천지구에는 충청남도에서 추진하는 600세대 규모의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첫 번째 사업을 추진하기로 결정돼 지난 5월8일 충청남도와 아산시, 충남개발공사 간 협약을 체결해 탄력을 받아 토지매매, 공동주택 사업승인 등 행정절차 이행 후 2020년 착공 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아산시민의 오랜 숙원인 싸전지구 도시개발 사업을 작년 8월 공사를 착공해 토지 및 지장물의 보상이 73% 추진 중으로 2021년 사업이 마무리되면 원도심 활성화에 톡톡한 역할을 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터미널 앞 캐슬어울림 아파트 입주와 아산천안고속도로 IC연결도로 건설 등으로 난개발이 진행돼 시는 모종지구와 풍기지구에 대한 개발행위를 제한하고 행정안전부 산하의 지방투자관리센터에 타당성검토를 의뢰한 상태다. 민간사업은 신인지구 등 10개 지구가 관련 절차와 사업추진을 이행 중이다.

원도심 인근에는 신인지구와 용화남산2지구가 모종동 일원은 모종1·2지구가 관련절차를 이행 중이며, 배방지역은 휴대지구, 갈매지구, 북수(이내)지구, 배방창터지구가 탕정지역에는 센트럴시티(동산)지구와 탕정지구가 사업이 추진 중이다.

시는 사업성확보에 민감한 민간투자가 상당한 규모로 추진되고 있어 아산시의 발전가능성을 민간시장에서 인정하는 것으로 판단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원도심 공동화에 따른 도시재생사업 추진

노종관 도시개발국장이 ‘50만 명품도시 아산, 제2의 도약’을 주제로 시정브리핑을 하고 있다.

아산시는 도시개발사업으로 인한 배방과 온양 원도심의 공동화에 대처하기 위한 원도심 도시재생사업도 추진 중이다.

온양원도심은 지난해 8월 도시재생 뉴딜사업공모에 선정돼 총사업비 1074억원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투입할 예정이다.

특히, 온양원도심 내 싸전지구는 도시개발 자체사업 이외에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행복주택 200세대, 주상복합 공동주택 143세대가 건립되며 시는 이와 함께 청년창업, 공공임대상가, 주민센터, 돌봄공간 등을 조성해 온양원도심 활성화의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배방원도심 활성화 사업은 총사업비 399억원이 투입돼 배방읍 아파트 단지주민들이 원도심 지역의 상가를 이용하고 문화플랫폼을 만들어 갈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시는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주차장 확보로 온양과 배방 원도심에 총 총6개소의 주차타워를 계획 및 조성 중이다.

문화·여가·복지 위한 공공건축물 건립

아산시는 급속한 인구증가와 도시확장으로 문화, 여가, 복지의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육아종합지원센터, 어린이청소년도서관, 청소년문화의집, 배방체육관, 음봉도서관 등 다양한 공공 건축물을 속속히 건립 중이다.

실옥동 일원에 보육교사의 교육과 어린이들의 체험시설을 제공하기 위한 육아종합지원센터를 지난 3월에 착공해 현재 골조공사가 진행 중이며, 권곡공원에 건축하는 어린이청소년도서관은 실시설계를 완료해 7월중에 착공해 2020년 6월까지 준공할 예정이다.

청소년들의 진로상담과 동아리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청소년문화의집은 현재 마무리 공정 중으로 6월 준공해 오는 10월부터는 청소년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준비를 하고 있다.

배방체육관은 월천지구 도시개발사업지구 내 수영장과 실내 체육종목을 위한 시설로 작년 10월 착공해 내년 2월부터는 시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음봉도서관 건립은 현재 건축 현상공모 중으로 빠른 행정절차를 이행해 2021년 6월부터는 주민들이 시설을 이용해 지역문화를 균형감 있게 향유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노종관 도시개발국장은 “도시발전과 원도심의 균형개발 그리고 주민들의 여가와 복지를 실현하기 위한 명품 자족도시 아산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