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중장년일자리포럼 ‘교육·지원 필요해’

등록일 2019년06월1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는 10일 시청에서 중장년 노동시장 현안과 일자리 정책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천안시 중장년 일자리정책 포럼’을 개최했다. 충남고용네트워크가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포럼은 중장년 노동인구 증가에 대응하는 중장년 일자리정책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천안시 중장년 생산가능 인구는 약 21만명으로 최근 5년간 연평균 2.6%씩 증가하고 있지만 고용요건 불일치로 중장년의 취업은 어려워지고 있다. 포럼에서는 이러한 중장년 일자리 현황을 분석하고 그에 따른 대응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집중논의했다.

발제는 신운철 충남고용네트워크 책임연구원이 천안 중장년 노동시장 현황분석을 시작으로 중장년 적합직무, 중장년 고용서비스 체계 순으로 진행됐다.

신운철 연구원은 “50대 구직자가 희망하는 일자리는 경영·회계·사무직이 많았지만, 취업자 수가 가장 많은 직종은 돌봄서비스직 또는 청소 등 단순직 일자리”라며 축적된 숙련 인력을 흡수할 일자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고용정보원 김중진 연구위원은 “중장년 일자리가 늘어날 수 있도록 신직업 육성지원을 위한 교육프로그램과 중간조직이 필요하다”고 제언했고, 정임식 노사발전재단 소장은 “정보의 고도화와 상담인력 역량강화, 고용서비스기관간 협업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