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천안관광기념품공모전 대상은 ‘종이역사인물’

2018 천안시 관광기념품 공모전… 107개 작품중 17개 최종입상작 선정

등록일 2018년12월0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2018천안시 관광기념품 공모전’이 열렸다. 대상은 종이로 천안역사인물을 만들어 볼 수 있는 ‘천안시 대표역사인물 5인을 활용한 문화상품’이 선정됐다. 천안시는 종이역사인물 외 17개 최종입상작을 발표했다.


 

대상을 받은 청년벤처기업 오토로의 문화상품은 천안을 대표하는 역사인물 5인이다. 어사 박문수, 고려태조 왕건, 유관순 열사, 충무공 김시민장군, 담헌 홍대용을 종이인형(페이퍼 토이)으로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상품이다.

누구나 손쉽게 만들어 볼 수 있는 종이인형을 통해 천안 역사인물을 널리 알릴 수 있어 교육적인 측면은 물론 창의성과 상품성, 상징성, 실용성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았다.


 

금상은 천안시 마스코트인 횃불낭자를 활용해 만든 돋보기·열쇠고리·책갈피·종이칼·티스푼 등 생활·사무용품으로, ‘유관순열사 마스코트 이야기’가 뽑혔다.

이번 공모전은 천안시의 관광지, 역사인물, 특산품 등 천안을 대표하는 콘텐츠를 주제로 총 107개 작품이 접수됐으며 상품성, 상징성, 디자인, 품질수준을 평가해 17개 작품을 선정했다.

이후 대상과 금상 수상 예비작에 대한 현장실사를 통해 생산시설 확인 등 생산가능 여부를 조사했다.

공모전 수상작 중 대상과 금상은 상금과 제품구매 특전이 주어지며 은상, 동상, 장려상은 상금 또는 전통시장상품권이 지급된다. 앞으로 시는 수상작을 천안시청 매점, 독립기념관 기념품매장 등 관광기념품 판매장에 입점해 판매토록 알선할 계획이다.

주성환 문화관광과장은 “천안시 관광기념품 공모전에 참여해 주신 출품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천안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관광기념품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