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호서대, 대학생 전기차 융합기술 1위

‘판교 자율주행모터쇼’, 전국대학생 기술경진대회

등록일 2018년11월23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호서대는 기계공학부 자작자동차동아리 학생들이 제2회 판교 자율주행모터쇼 ‘대학생 자동차 융합기술 경진대회’에서 발표상을 수상했다.

호서대학교(총장 이철성)는 기계공학부 자작자동차동아리 학생들이 최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 일원에서 열린 제2회 판교 자율주행모터쇼(PAMS 2018) ‘대학생 자동차 융합기술 경진대회’에서 발표상을 수상했다.

대회 본선에는 호서대, 건국대, 경희대, 공주대, 동국대, 명지대, 숭실대, 한양대 8개 팀이 출전했다. 주행성능 평가에서 1위 동국대, 2위 숭실대, 3위 경희대가 차지했고 호서대는 E-포뮬러부문(전기차)에서 발표상을 수상했다.

발표상은 차량제작 보고서 및 사업성 발표를 통해 차량 설계 및 제작방식, 사업화 및 기획의 적합성 등을 평가해 1등에게만 수여하는 상이다. 이번 발표상을 수상한 호서대학교 ‘Challenger 자작자동차 연구회’팀은 올해 8월 한국자동차공학회와 한국자동차산업협회가 주최한 ‘2018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포뮬러 부문에서 동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 대회는 세계 유일 자율주행 모터쇼로 경기도가 주최하고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KINTEX 주관으로 개최되었고 15일부터 17일까지 성황리에 펼쳐졌다.

이번 대회의 전 프로그램은 네이버TV STN sports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됐다. 대학생 자동차 융합기술 경진대회 외에도 자율주행차 시승회, 자율주행 산업박람회, 국제포럼과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함께 진행됐다.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