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뉴스홈 > >

초기 진화로 대형화재 막았다

등록일 2018년04월1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적극적인 초기 진화로 대형화재 사고를 방지한 현장이 있다.

아산소방서(서장 이규선)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10시7분 아산시 배방읍의 한 치과의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를 발견한 최초목격자 이모씨(여·55)는 “2층 치과의원에서 내부를 청소하고 있는데, 갑자기 특진실에서 ‘펑’소리가 발생했다. 현장을 확인하니 멸균기 뒤편에서 불꽃이 발견돼 화재사실을 알렸다”고 말했다.

그러자 1층 마트 대표가 소화기로 침착하게 진화해 큰 화재로 번질 수 있었던 사고를 방어할 수 있었다. 아산소방서는 “소화기 하나로 인명과 재산피해를 막아낸 것”이라며 “소화기 비치와 올바른 사용법 숙지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다시 한 번 알게 된 계기”라고 전했다.

이정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